12월 마지막 주간에는 지역별로 겨울수련회가 진행됐습니다.
2018년 사역을 마무리하고, 2019년 새학기 사역을 결단하는 귀한 시간이었습니다.